항공기가 하늘을 날고 있는 사진
Accelerate
Your Digital Transformation

News

Home > Media

[뉴스]차세대 통신장비·솔루션 해외서도 “통한다”

차세대 통신장비·솔루션 업체들이 해외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제너시스템즈·뉴그리드테크놀로지·씨앤에스테크놀로지·욱성전자 등 국내 통신장비·솔루션 업체들은 자체 개발한 차세대 장비·솔루션을 앞세워 해외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 결과 최근 들어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는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SKT, BcN 시범사업 컨소시엄 `유비넷`

SK텔레콤[017670]은 광대역통합망(BcN)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컨소시엄인 `유비넷’(UbiNet)구성을 끝내고 31개 컨소시엄 참가 기관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10월부터 내년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유비넷 컨소시엄은 총 180억원의 개발비를 들여 BcN 시범서비스 제공, 상용화를 대비한 킬러(인기) 애플리케이션 발굴, BcN 기술 및 서비스 표준화 추진 등의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뉴스]엔텔스,`올해의 정보통신 중소기업` 선정 및 수상

지난 2월 16일(월) 정보통신부가 주최, PICCA가 주관하여 매년 기술개발 및 경영실적이 탁월한 IT중소벤처기업을 선정하여 표창하는 “올해의 정보통신 중소기업” 賞 시상식이 한국기술센터 16층 회의실에서 개최되었다. 김창곤 정보통신부 차관이 시상한 이날 행사에서는 영예의 대상업체로 선정된 가온미디어(주)을 비롯하여 ‘올해의 정보통신 중소기업’으로 선정된 13개 업체가 수상하였다.

[뉴스]SKT 과금시스템 구축에 IA서버·국산솔루션 채택

국내 1위 이동통신서비스사업자인 SK텔레콤의 대규모 빌링(과금)시스템이 인텔 아키텍처(IA)서버와 국산 솔루션으로 재구축됐다. 이번 SK텔레콤의 과금 시스템 재구축 프로젝트는 대형 통신사의 기간 시스템으로는 드물게 인텔 아이테니엄2 프로세서 기반의 서버가 사용됐고 엔텔스의 국산 패킷 빌링소프트웨어가 채용됐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뉴스]21세기 인터넷 서비스 시장을 프론티어 정신으로 정복한다.

21세기 인터넷서비스 시장을 프론티어 정신으로 정복한다. 지난 2000년 7월 설립된 엔텔스는 대형 통신사업자와 유무선 인터넷 관련 서비스 및 인프라 제공 사업자들을 상대로 각종 서비스 가입 및 개통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운영, 과금 및 고객관리 등과 관련된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을 제공하는 업체다.

[뉴스]토종 통신용 SW 수출

국산 통신용 소프트웨어(SW)의 수출이 활기를 띠고 있다. 토종 SW가 아시아 권역에서 코드분할다중접속(CDMA)방식 이동통신과 유무선 전자상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추진하고 있는 통신사업자들의 핵심망에 채택돼 각종 부가서비스를 관리할 도구(툴)로 활용되고 있다.

[뉴스]국산 빌링 SW 수출

국산 이동통신용 빌링(과금) 소프트웨어가 수출된다. 오는 10월 말부터 코드분할다중접속(CDMA)방식 이동전화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인 대만 APBW사의 빌링플랫폼 수주경쟁에서 국내 업체인 엔텔스(대표 심재희)가 최종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뉴스]인텔, “한국 무선랜 기술업체 5~6곳 투자 대상 물색”

인텔이 국내 무선랜 관련 기술 업체 5~6곳을 중심으로 투자 여부를 적극적으로 검토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텔캐피탈의 아·태지역 투자를 총괄하고 있는 캐돌 청 이사는 8일 서울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열린 ‘무선랜포럼’에서 “지금까지 전 세계적으로 12곳의 무선랜 관련 업체들에 투자를 했다”며 “현재 한국에서도 5~6곳을 대상으로 적극 검토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뉴스]2003년 통신업계 주인공은 무선인터넷 관련 업종군 관리자

이동통신업체를 둘러싼 무선인터넷 기업군들이 관심의 대상으로 떠오르고 있다. 무선인터넷은 포털의 한 형태로 여러 가지 업종군들이 뭉쳐 하나의 상품을 만들게 된다. 특히 올해는 무선인터넷망이 개방, 이들 업종군의 영역이 확대되면서 주요 업종군으로 부상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뉴스]외자유치 공로 정부 포상

산업자원부와 한국외국기업협회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행사를 갖고 외국자본 유치에 공이 큰 개인과 기관 등에 훈포장과 표창을 하였다. 외기의 날을 맞아 산자부와 외기협이 전국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 결과 응답자의 74%가 외국기업이 한국 경제발전에 기여했다고 대답해 지난해 조사(70%)보다 약간 높아졌다.

[뉴스]엔텔스, 유망중소정보통신기업으로 선정

정보통신부는 12월21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올해 정보통신 중소기업 시상 및 2002년도 유망 중소 정보통신기업 증서 수여식`을 열었다. 이날 시상식에서 온라인게임 제작 업체인 (주)엔씨소프트가 올해 중소기업 대상을 받은 것을 비롯, 한국통신데이타(주)와 (주)위다스가 최우수상을, (주)휴먼컴 등 6개 업체가 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

[뉴스]이래서 투자했다. 엔텔스 기술력 외국서도 인정

엔텔스(nTels)는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자랑하는 IP OSS 및 빌링 전문업체이다. 국내의 빌링업계는 크게 SI 또는 콤포넌트 소프트웨 어, CTI업체, 전자지불 솔루션업체, NI 업체 등이 포진하고 있으나, 빌 링과 관련된 전반적인 솔루션 라인업을 갖춘 곳은 드물다.

[뉴스]한국HP, 엔텔스와 공조

한국HP(대표 최준근)는 5일 정보제공자(IP) 기반의 솔루션 전문업체인 엔텔스(대표 심재희 http://www.ntels.com)와 공동으로 두 회사의 IP 빌링 및 서비스 관리 솔루션사업에 관한 전략적인 협력관계를 맺었다고 밝혔다.

[뉴스]탑레이어, IP 빌링 및 보안사업 강화

그동안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분야에 영업 초점을 맞춰온 한국탑레이어네트웍스(대표 손성철)가 올해부터 보안·IP빌링 분야로 사업을 확대키로 했다.
손성철 지사장은 『최근 무선 및 유선인터넷 분야의 과금 솔루션 및 보안에 대한 관심이 상당히 높아지고 있다』며 『이들 분야를 더욱 강화해 전년대비 2.5배 성장한 500만달러의 매출을 올릴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뉴스]엔텔스, 콤텔과 IMT2000 솔루션 분야 기술 협력

이동통신 솔루션업체인 엔텔스(대표 심재희 http://www.ntels.com)는 4일 핀란드 대사관에서 콤텔사와 제휴를 체결, IS95C 및 IMT2000 서비스 제공을 위한 운용지원 솔루션을 공동 개발키로 했다.
콤텔( http://www.comptel.com)은 핀란드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GSM 방식 이동통신시스템을 위한 메디에이션(mediation) 개발 전문업체다.

페이지 6 의 6« 처음...23456
NTELS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