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텔스, 한전연구원 표준기반 전기차 충전인프라 플랫폼 개발 사업 수주

엔텔스, 한전연구원 표준기반 전기차 충전인프라 플랫폼 개발 사업 수주

엔텔스(대표 심재희)는 한국전력공사전력연구원에서 발주한 54.6억원 규모의 ‘표준기반 개방형 전기차(EV) 충전인프라 플랫폼 시작품 개발 사업’을 CE기술, 컨스텔라 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금번에 개발하는 내용은 ‘전기차(EV) 충전인프라 플랫폼’, ‘범용 충전 통신 게이트웨이’, ‘표준기반의 서비스 패키지’ 를 개발하는 계약으로 전기차(EV)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충전기 자산관리부터 네트워크 관리, 통합관제, 거래/정산 등의 내용을 클라우드 기반의 표준 API 를 통하여 디바이스-서비스의 상호운용성을 제공하는 등 사업규모에 따라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엔텔스는 이번 사업 수주를 통하여 글로벌 표준의 유연한 서비스 확장이 가능한 전기차 관련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 목표다. 이를 통해 엔텔스는 자사의 플랫폼을 통해 전국적으로 구축된 차량 충전기들의 효율적인 운영과 관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또한 엔텔스는 전기차(EV) 사업에 빅데이터 부분을 포함한 전기차(EV) 시장에서의 새로운 비즈니스 요구를 수용하여 4차 산업 혁명에서의 핵심 부분인 전기차(EV) 사업에서의 주도적인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1. 엔텔스, 한전연구원 표준기반 전기차 충전인프라 플랫폼 개발 사업 수주

관련기사 2. 엔텔스, 전기차 충전인프라 플랫폼 개발 소식에↑

관련기사 3. 엔텔스, 전기차 충전인프라 플랫폼 개발 사업 수주

Menu